본문 바로가기

사회공헌

신입사원, 해비타트 운동 참여

2009-07-17

쌍용건설에 입사한 신입사원 31명이 최근 (7월 16일 ~ 17일) 충남 천안시 동남구 목천읍 교촌리로 ‘사랑의 집 짓기-해비타트’ 봉사활동을 다녀왔다.
사랑의 집 짓기에 참여한 신입사원 허 준(27)씨는 “30도를 웃도는 폭염 때문에 힘들었지만 150대 1의 경쟁을 뚫고 입사한 기쁨을 어려운 이웃을 위한 봉사로 승화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”고 말했다.

한편 쌍용건설은 신입사원에게 협동심과 봉사 정신을 배양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2006년부터 ‘사랑의 집 짓기’ 봉사활동을 신입사원 연수 정규 프로그램으로 운영하고 있다.